서울메이드<br />SEOUL MADE

서울메이드(SEOUL MADE)는 서울의 산업이 ‘손으로 만드는 제조업’ 에서 ‘머리로 만들어내는 창작’으로의 변화를 담기 위한 브랜드이다. 서울의 성장을 이끌어온 베이비부머 세대의 산업가치를 지키고 현재 서울을 만들고 있는 밀레니얼 세대의 산업들을 함께 표현할 수 있도록 기획되었다. 서울이 만들어내고 있는 다양한 컨텐츠와 상품을 사랑하고 소비하는 전 세계의 밀레니얼 소비자들에게 더 많은 서울의 기업들이 가깝게 다가갈 수 있도록 SEOUL MADE를 통해 전시공간, 패키지디자인, 홍보, 온라인판매까지 지속적으로 발전을 돕는 플랫폼을 구축하고 지원하고자 한다.</p>
<p>SEOUL MADE is a brand representing the transition of the industries of Seoul from ‘hand-manufacturing’ to ‘brain-creation’. It is planned and designed to preserve the industrial values of Baby Boomers who have led the growth of Seoul and to represent the industries of Millennials, who are making Seoul as it is now. SEOUL MADE will help companies in Seoul in their efforts to reach out to Millennial consumers across the world, who love and consume various contents and products of Seoul. SEOUL MADE intends to establish a platform whereby it can continuously provide assistance, from exhibition spaces, package design, public relations and online sales.

매거진<br />SEOUL MADE Magazine

매거진 는 서울의 가치를 프레임으로 산업 ‘Scene’과 라이프스타일을 들여다본다. 패션, 뷰티를 비롯해 건축, 디자인, 문화예술, 엔터테인먼트, IT, 게임, 관광, 음식, 그리고 공공 부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테마를 아우른다. 서울의 대형 서점과 온라인 서점에서 창간호를 곧 만날 수 있다. 창간호의 테마는 ‘서울의 가치를 만드는 사람들 99+1’이다.</p>
<p>Magazine looks into the ‘Scene’ of the industries<br />
and lifestyles of Seoul within the framework of the values of Seoul. It encompasses various themes, ranging from fashion to beauty, construction, design, culture/art, entertainment, IT, games, tourism, food and the public sector. The first issue of will be sold soon at major bookstores in Seoul and online bookstores. The theme of the first issue is ‘99+1 People who create values of Seoul’.